El Sistema by Jaime Permuth

24 – 31 October 2018

 

Introduction:

On March 19th, 2014 I returned from a three-week photographic journey to Guatemala. I traveled to document the work of Sistema de Orquestas de Guatemala (SOG), a non-profit whose mandate is to create a network of new symphonic orchestras which offer free classical music education for the country’s youth. This mandate resonated with me. Guatemala is utterly torn-apart by violence and the fellowship and discipline of learning classical music brings hope, self-esteem and the joy of culture to the lives of thousands of children who so desperately need it. During my trip, I photographed three different orchestras.

The first was located in the small agrarian town of Santa Cruz de Balam Ya. This orchestra was founded ten years ago by local musician and farmer, Edras Nehemias. Maestro Nehemias manages to finance this orchestra solely from the proceeds of his yearly crop of vegetables. My second destination was a rural orchestra in a larger town. This orchestra has 50 musicians and functions under the auspices of the City of Carcha in Alta Verapaz. Before earning the sponsorship of the city government, a core group of five musicians sold home-made burritos from backpacks in the local marketplace to pay for instruments. My third and final destination was also the largest orchestra I documented, some 70 musicians strong. It is made up of students who attend San Judas Tadeo school in the crime-ridden and embattled neighborhood of Santa Fe in Guatemala City. For several months, this Catholic school has been under siege by local gang members who are trying to extort money from the school. On several ocassions students and teachers have been fired upon. The school perimeter is surrounded by razor wire and armed guards.

“El Sistema” is particularly interested in how the turbulent political life of Guatemala collides with the didactic project and impacts the country’s youth. However, it is also a testament to the spiritual force of music and how its practice helps elevate humanity above its sometimes desperate condition, bringing hope and light to a broken-down society.


2014년 3월 19일, 나는 과테말라에서 3주간의 사진작업을 하고 돌아 왔습니다. 청소년을 위해 무상으로 클래식 음악 교육을 제공하는 새로운 심포니 오케스트라 네트워크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는 비영리 단체, Sistema de Orquestas de Guatemala(SOG)(시스테마 데 오케스트라 데 과테말라: 과테말라 오케스트라 시스템)의 작업을 기록하기 위한 여행이었습니다. 이 작업 과정은 제 안에서 큰 공감을 만들어 냈습니다. 과테말라는 폭력으로 완전히 찢어져 있지만, 클래식 음악을 배우는 교육 과정과 장학 시스템은 그것을 절실히 필요로 하는 수천 명의 어린이들의 삶에 희망과 자부심, 그리고 문화의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었습니다.

과테말라에 머물며 3개의 다른 오케스트라를 촬영했습니다. 첫 번째는 작은 농촌 마을인 Santa Cruz de Balam Yá(산타 크루즈 데 발람 야)에 위치해 있었습니다. 이 오케스트라는 10년전 현지 음악가이자 농부인 Edras Nehemías(에드라스 네헤미아스)에 의해 설립되었는데 Nehemías(네헤미아스) 오직 자신의 연간 농작물 수익금으로 이 오케스트라를 운영하고 있었습니다. 두번째 목적지는 조금 더 큰 마을의 시골 오케스트라였습니다. 이 오케스트라는 Alta Verapaz(알타 베라파즈)의 Carchá(카르차)시의 후원으로 결성된 50명의 음악가가 있습니다. 시 정부의 후원금을 받기 전에는, 5명의 음악가인 핵심 그룹 멤버들이 악기 구입비를 내기 위해 지역  시장에서 홈메이드 브리또(또띠아로 만든 중남미식 샌드위치)를 배낭에 넣고 다니며 판매를 했다고 합니다. 세번째이자 마지막 목적지는 내가 작업했던 중 최대 규모의 오케스트라였으며 약 70명의 음악가가 있었습니다. 이 오케스트라는 과테말라 시티의 우범지대이자 범죄자들의 공세에 대항해야하는 Santa Fé(산타페)지역의 San Judas Tadeo(산 후다스 타데오) 학교에 다니는 학생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몇 달 동안 이 카톨릭 학교는 학교에서 돈을 강탈하려고 하는 지역 갱단에 시달려 왔습니다. 몇몇의 경우 학생들과 교사들이 총격을 당하기도 했습니다. 학교의 담벼락은 날카로운 철조망과 무장한 경비원으로 둘러싸여 있었습니다.

 “El Sistema(엘 시스테 마)”는 특히 과테말라의 격동적인 정치상황이 교훈적 프로젝트와 충돌하여 국가의 청소년들에게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것은 또한 음악이 가진 정신적인 힘을 보여주는 증거이며, 음악의 실천이 때로는 절망적인 삶에서 인간애를 고양시키는데 어떻게 도움을 주는지 보여주고, 깨져버린 사회에 희망과 빛을 가져다 주는 것입니다.

About The Artist: Jaime Permuth

Jaime Permuth is a Guatemalan photographer living and working in New York City.

In 2018, twenty-four works from his series The Street Becomes were exhibited at the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 Guatemala City.

In 2017, his series YONKEROS received solo exhibitions at the New England School of Photography and at the Center for Photography Woodstock. Also in 2017, twelve works from his series The Street Becomes were included in the exhibition “nasty women / bad hombres” at El Museo del Barrio.

In 2015 and again in 2016 he was a Winner of AI AP’s Latin American Fotografia Competition.

In 2014, he was awarded a Smithsonian Institution Artist Fellowship and was also nominated for a 2015 USA Artists Fellowship.

In 2013, his first monograph Yonkeros was published by La Fabrica Editorial (Madrid). Also, in 2013 he was nominated for the Prix Pictet and awarded an NFA Fellowship from the National Association of Latino Arts and Cultures.

In 2012, he was nominated for the Santa Fe Prize in Photography and was also one of fifteen artists in the United States nominated for the Smithsonian American Art Museum’s Contemporary Artist Award. His photographs have been shown at several venues in New York City, including The Museum of Modern Art, The Queens Museum of Art, The Bronx Museum of the Arts, The Museum of the City of New York, The Jewish Museum, El Museo del Barrio, and The Brooklyn Museum of Art. He has also exhibited internationally at the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 in Guatemala, Ryugaheon Gallery (Korea) Casa del Lago in Mexico City, and the Israeli Parliament.

Among others, his work is included in the collections of The Museum of Fine Arts Houston,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 Guatemala, The Brooklyn Museum of Art, The Museum of the City of New York, El Museo del Barrio, Yeshiva University Museum,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New Paltz, Art Museum of the Americas (DC), Fullerton Art Museum (CA) Museum of Art Ft. Lauderdale (FLA) and Fondazione Benetton.

Jaime Permuth is a Faculty Member at the School of Visual Arts where he teaches in the Master of Professional Studies in Digital Photography program and at New York Film Academy’s Conservatory Program in Photography.

For more infomation please visit his website:
jaimepermuth.net

 

Jaime Permuth(하이메 페르무트)는 뉴욕에 거주하며 작업하는 과테말라 출신의 사진작가이다.

2018년, The Street Becomes(더 스트릿 비컴즈) 시리즈 중 24 작품이 과테말라 시티의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국립 현대 미술관)에서 전시되었다.

2017년에는 YONKEROS(욘케로스) 시리즈로 New England School of Photography(뉴 잉글랜드 사진 학교)와 Center for Photography Woodstock(우드 스톡 사진 센터)에서 개인전을 가졌다. 또한 같은 해 The Street Becomes 시리즈 중 12 편의 작품이 뉴욕의 El Museo del Barrio(엘 무제오 델 바리오)의 ““nasty women / bad hombres” (네스티 위민/베드 옴브레스 – 형편없는 여성: 도널드 트럼프가 유세 중 힐러리 클린턴을 묘사하던 문구 – 역주)전시회에 포함되었다.

2015년과 2016년에는 AI AP(American Illustration – Amercian Photography(아메리칸 일러스트레이션 – 아메리칸 사진)의 라틴 아메리카 사진부문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2014년, Smithsonian Institution Artist Fellowship(스미소니언 예술재단 펠로쉽)을 수상했으며 2015년에는 USA Artists Fellowship(USA 예술재단 펠로쉽)에 노미네이트 되었다.

2013년에 첫 번째 사진집인 Yonkeros(욘케로스)가 마드리드의 La Fabrica Editorial(라 파브리카 에티토리얼)에서 출판되었다. 같은 해 Prix Pictet(프리 픽테트)에 노미네이트 되었고, National Association of Latino Arts and Cultures(국립 라틴 문화 예술 협회)에서 NFA Fellowship(NALAC 날락 아트 펀드 펠로쉽)을 수여 받았다.

2012년에는 Santa Fe(산타페) 사진상에 노미네이트 되었으며, 또한 Smithsonian American Art Museum(스미소니언 아메리칸 아트 뮤지엄)의 Contemporary Artist Award(컨템퍼러리 예술가 어워드)에서 15명의 미국 예술가 중 한 명으로 선정되었다.

그의 작품은 MoMA: The Museum of Modern Art(모마: 뉴욕 현대 미술관), The Queens Museum of Art(퀸즈 미술관), The Bronx Museum of the Arts(브롱스 미술관), The Museum of the City of New York(뉴욕시 박물관), The Jewish Museum(유대인 박물관), El Museo del Barrio(엘 뮤제오 델 바리오), Brooklyn Museum of Art(브루클린 미술관) 등 뉴욕의 여러 미술관과 박물관에서 전시 되었다. 또한 과테말라의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국립 현대 미술관), 브라질의 SESC Vila Mariana(SESC 빌라 마리아나), 스페인의 Casa de América(카사 데 아메리카), 리투아니아의 Kaunas Photo Festival(카우나스 사진 페스티벌), 한국의 류가헌 갤러리, 멕시코의 Casa del Lago(카사 델 라고), 이스라엘 의회 등 국제적으로도 많은 전시회를 가졌다. 그리고 그의 작품은 The Museum of Fine Arts Houston(휴스턴 순수 예술 미술관), 과테말라의 Museo Nacional de Arte Moderno (국립 현대 미술관), The Brooklyn Museum of Art(브루클린 미술관), The Museum of the City of New York(뉴욕시 박물관), El Museo del Barrio(엘 뮤제오 델 바리오), Yeshiva University Museum(예시바 대학 박물관), State University of New York New Paltz(뉴 팔츠 뉴욕 주립 대학교), 워싱턴의 Art Museum of the Americas (아메리카 미술관), 캘리포니아의 Fullerton Art Museum(풀러턴 미술관), 플로리다의 Museum of Art Ft. Lauderdale(포트 로더데일 미술관), Fondazione Benetton(베네통 재단) 외에도 여러 미술관, 박물관, 재단 등의 컬렉션에 포함되어있다.

하이메 페르무트는 현재 뉴욕에서 School of Visual Arts(스쿨 오브 비주얼 아트) 대학의 Master of Professional Studies in Digital Photography(디지털 사진 대학원) 과 New York Film Academy(뉴욕 필름 아케데미)의 사진 프로그램에서 교수로 재직하며  강의를 하고 있다.